Beijing 여행 - Day 3

___Trip 2008.08.02 19:44
북경에서 가장 가까운 곳에 위치한 만리장성 - 팔달령. 규모가 북경 근처의 3개 Site 중에서 가장 작다고 하지만 처음 가본 만리장성의 규모는 어마어마했다. 케이블카를 타고 정상까지 올라가서 조금 이동하는데도 힘들었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팔달령과 가까이 위치한 용경협. 계곡 속으로 들어가 1시간 정도 배를 타고 투어를 하는 곳인데, 정말 미칠듯이 아름다운 절경. 똑딱이 카메라로 밖에 담을 수 없었지만 기억에 남은 것만으로도 아름다운 곳. 번지점프대도 있어서 꼭 해보고 싶었으나 운영은 하지 않는듯. 그처럼 아름다운 곳에서 번지를 해본다면 정말 잊을 수 없는 기억이 될텐데.. 하는 아쉬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지막날의 저녁식사를 했던 베이징 따똥 북경오리집. yummy~~~ ^^ 두 명이서 2만원 정도로 오리 반마리와 단품 몇개를 주문해서 신나게 먹었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북경은 분명히 홍콩이나 상하이와 다른 느낌이었다. 약간 황량한 느낌도 나는, 규모에 압도당하는 그 느낌은 오히려 심천과도 비슷한 면이 있는 듯 했고, 활기찬 상하이에 비해 역시나 전통을 느낄 수 있는 중국 최고의 도시인듯. 북경 빠이빠이~ See you. ^^//